Skip to main content

모엣 & 샹동 셀러 마스터가 해당 연도를 자신만의 해석으로 표현한 그랑 빈티지는 그 하나 하나가 특별합니다. 2012년의 74번째 그랑 빈티지는 경이로운 숙성, 섬세함, 카리스마가 특징입니다.

2012 그랑 빈티지는 봄에서 여름으로 바뀌는 계절을 떠오르게 합니다. 부드러움과 신선함이 어우러진 훌륭한 하모니를 선사합니다.

샴페인 즐기는 법 알아보기

블렌드

이 빈티지의 붉은 포도 품종이 유난히 탁월했으며, 특히 뫼니에를 왜 블렌드에 주로 사용했는지 알 수 있습니다.
샤도네이는 살짝 배경에 머물러 있습니다.

피노 누아
33%
뫼니에
26%
샤르도네
41%

셀러 숙성 기간: 최소 5년

데고르주망 후 숙성: 최소 6개월

도사쥬: 5 그램/리터

아황산염 함유

테이스팅 노트

반짝이는 컬러

녹색이 가미된 밝고 연한 노란색으로 미세하고 지속적인 버블을 선사합니다.

신선한 부케

신선한 하얀 꽃을 연상시키는 첫 노트는 달콤하고 향기로운 페이스트리로 변화하며 호두, 헤이즐넛, 비스킷의 향을 가끔 풍깁니다. 동시에 아삭아삭하고 신선하게 익은 배, 백도 복숭아, 넥타린과 같은 과일 아로마가 퍼집니다.

조화로운 미감

첫 느낌은 부드럽고 유연합니다. 그런 다음 캐시미어나 펠트의 부드러움으로 변화합니다. 처음의 부드러움은 점차 순수함을 드러내며 상큼함을 선사하다가 군침을 돌게 하는 자몽처럼 강렬하게 왔다 사라지는 톡 쏘는 신선한 느낌으로 마지막 미감을 장식합니다.

신선한 견과류
헤이즐넛
러스크

Explore Champagne’s largest network of underground wine cellars.

소식을 받아보실래요?

모엣 & 샹동 뉴스레터를 구독하시고 가장 최신 뉴스를 받아보세요

It is not a valid email

뉴스레터를 구독하세요 뉴스레터를 구독하세요
« 그의 샴페인처럼 무슈 모엣이 방에 들어오자마자 지루함이 사라진다.. »
장-레미 모엣(Jean-Remy Moët)을 기리며